EnM 32(4), 2017

(32권 4호 바로 보기)

이번 EnM 32권 4호에는 3개의 Review articles과 7편의 original articles이 실렸습니다. 이번 호에서는 갑상선 관련 논문이 많이 실렸습니다. 우선, 아산병원 김태용 교수님께서 “Active Surveillance of Papillary Thyroid Microcarcinoma: A Mini-Review from Korea” 라는 제목으로 PTMC 환자 중에서 즉각적인 수술 없이 active surveillance로 추적할 수 있는 환자의 특징 및 이와 관련된 리뷰를 해주셨습니다. 가톨릭의대 병리과 정찬권교수님과 아산병원 영상의학과 백정환 교수님께서 “Recent Advances in Core Needle Biopsy for Thyroid Nodules” 라는 제목으로 갑상선 결절에서 core needle biopsy와 관련된 최신 지견을 발표해 주셨습니다. 아산병원 김원배 교수님과 “The Korean Thyroid Cancer Study Group”에서 “Disease-Specific Mortality of Differentiated Thyroid Cancer Patients in Korea: A Multicenter Cohort Study”라는 제목으로 연구 결과를 발표해 주셨습니다. 국내의 6개 대학병원에서 총 8,058명의 갑상선암 환자를 등록해서 분석해 보았을 때, 11.3년의 Follow-up 기간 동안 질환관련 사망률은 1.9%였으며, 진단 당시 고령인 경우, 남성, Follicular cancer, 종양의 크기, lateral cervical lymph node metastasis 등이 사망률과 관련된 위험 인자였습니다. 그 외에는 강북삼성병원 이은정 교수님께서 “Changes in Body Composition According to Age and Sex among Young Non-Diabetic Korean Adults: the Kangbuk Samsung Health Study” 라는 제목으로 건강검진을 시행한 사람에서 4년 뒤에 추적검사 하였을 때, 나이와 성별에 따라서 lean body mass/fat mass의 변화에 대한 연구결과를 발표해 주셨습니다. 서울의대 보라매병원 김상완교수님과 부신-내분비고혈압 연구회에서 “Characteristics of Korean Patients with Primary Adrenal Insufficiency: A Registry-Based Nationwide Survey in Korea” 라는 제목으로 일차성 부신기능부전증 환자 269명을 분석한 연구결과를 발표하셨습니다. 국내 일차성 부신기능부전증 유병률은 서구보다 높지 않으며, 2000년 전에는 결핵이 가장 흔한 원인이며, 그 이후에는 adrenal metastasis와 결핵이 비슷한 비율로 흔한 원인을 차지하였습니다. 이번 EnM에는 이 외에도 다양한 내분비내과 영역의 연구 논문들이 실려있습니다.

(▶ EnM 32권 4호 바로보기)